면역을 올리려면 코로 숨 쉬어라_ 이우정 원장 MBC 기분좋은 날 방송이야기

2월 25일 화요일 MBC 기분 좋은 날 3153회 뚫리지 마라!  <의사들의 방탄 면역력> 방송에 출연하였습니다.

 

이우정의 면역 비책 “면역 올리려면 코로 숨 쉬어라!”

페렴 메인

방송 보기 ……  https://tv.naver.com/v/12530964

 

폐렴 1

폐렴 2

65세 이상의 노인 폐렴환자중에는 열, 기침, 가래도 없이 초기의 발병 치료가 늦어지는 것이 문제입니다. 어르신들중에 갑자기 식욕이 떨어지고 의식이 저하되고 무기력증이 보이면 진찰을 받아보시기를 권합니다.

 

초미세먼지 메인

방송 보기…… https://tv.naver.com/v/12531072

 

입으로 숨 쉬는 습관도 면역력에 안 좋을까?

초미세1

초미세2초미세4

우리의 코는 호흡기중에 면역 기능이 가장 강하게 장착된 방어의 최전선에 서 있는 호흡기로 코를 통하지 않고 입으로 바로 통하게 되면 세균, 먼지,곰팡이, 이물질들이 바로 목구멍을 통해서 몸 속으로 들어가게 되면 호흡기 질환이 쉽게 생길 수 있습니다.

 

1. 메인화면

방송 보기 ….. http://​ https://tv.naver.com/v/12530966

 

해외통계로는 브라질 아동의 50% 미국성인의 61% 코로 숨쉬지 않고 입으로 숨을 쉰다는 연구 발표가 있을 정도로 대부분 자신이 제대로 코로 숨을 쉬고 있는지 잘 모르고 있습니다.

 

3. 가늘고 긴 관의코4. 가늘고 긴 관코는 단순히 뻥 뚫린 공간으로 되어 있는 것이 아니라 가느다란 관으로 연결된 빈 공간으로 숨을 쉴떄 마다 그 빈 공간으로 이마, 광대뼈 속, 눈 뒤쪽의 빈 공간으로 공기가 통과하는 것입니다.

 

5. 콧털과 섬모

또한, 코 점막에는 콧털과 섬모가 있어서 세균, 먼지, 바이러스, 곰팡이, 박테리아를 걸러내는 공기정화기능 하며,

 

6. 코는 히터

 

7. 코는 가습기

코로 숨을 들이쉬면서 아무리 찬 공기를 들여마셔도 0.25초만에 36.5도로 데워지며, 습도가 80% 맞춰진다는 것입니다.

 

8. 구강호흡체크리스트

9.구강호흡체크리스트2

10. 체크리스트 결과

구강 호흡 체크리스트에서 1개만 해당해도 코 호흡을 하지 않는 사람으로 말할 때 와 식사할떄 제외하고 입과 입술은 항상 붙어있어야 하는게 정상입니다

 

12. 코로 면역올리는 방법 대공개

그렇다면, 코 호흡으로 면역력을 올리는 방법은?

 

21

1. 머슬테이프 사용하기

– 머슬 테이프를 입 크기에 맟춰 8cm 가량 잘라 입술이 잘 가려지도록 붙인다.
– 인체 친화적인 첩착제의 사용으로 가장 자극없이 사용하기 편안합니다.
– 주의사항으로는, 일단 코가 막혀있으면 구강으로 호흡해야 하므로, 코를 정확하게 치료 후에 사용하도록 합니다

 

15. 코 점막 세척 효과

2. 생리식염수로 코 세척하기
세수하듯이 코 점막을 세수하는 방법으로 코 점막에 붙어있는 이물질, 세균, 먼지세척할 수 있어 코 건강을 지킬 수 있습니다.

 

16. 물의 염도17. 물의 온도
– 주의사항으로는, 세척물의 농도로 염도는 0.9%로 생리적 식염수와 같은 농도를 지키는 것입니다. 그리고, 물의 온도는 코의 점막이 편하게 느낄 수 있는 온도로 30도 이상 되야 하며, 수돗물이나 찬물로 세척하면 코가 자극이 되니 사용하지 말아야 합니다.

 

24

코 세척액 사용 방법
1. 고개를 숙이고 15도 정도 옆으로 젖힌다.
2. 입을 벌려 아 소리를 낸 후 식염수를 코에 주입한다.
3. 300 ~500ml 의 양으로 양쪽 사용
4. 하루에 2번 아침과 저녁에 세수할때 하도록 합니다.

 

22주의사항으로 세척 자극으로 코가 막히거나, 귀가 먹먹해지면 억지로 하지 않도록 합니다.

 

 

 

No comments / No trackbacks
목록댓글쓰기
TRACKBACK: http://leewoojeong.com/5572/trackback

WRITE COMMENT

*

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.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.

목록보기
Top